default_setNet1_2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호텔 & 레지던스, 최혁진 총지배인 선임

기사승인 2024.01.25  08:19:11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울을 대표하는 5성급 호텔로 입지를 공고히 다질 것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호텔 & 레지던스(이하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가 최혁진 총지배인을 새롭게 선임했다고 25일 밝혔다.

최혁진 총지배인은 호텔 업계 경력 27년차로, 다양한 글로벌 호텔에서 호텔 관리 및 운영 분야에서 길고 풍부한 경험과 세일즈 및 마케팅 분야에서의 전문화된 지식을 바탕으로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을 글로벌 호텔 산업에서 차별화된 위치를 확립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호텔리어로 입문하여 JW 메리어트 서울에서 판촉 팀장과 더 플라자의 마케팅 부장을 역임하였고, 2013년에는 앰배서더 서울 풀만의 세일즈 마케팅 이사로 팀에 합류하여, 부총지배인으로의 승진과 함께 호텔 운영과 전략 구축에 힘을 쏟았다. 이후 Accor 총지배인 양성과정(IHMP) 수료를 통해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의 총지배인으로 선임되어 전략적 비전 제시와 더불어 호텔의 성장과 혁신을 이뤄냈다.

이로써 아코르에서 노보텔 브랜드를 두 번째로 역임하게 된 최혁진 총지배인은 "아코르(특히 노보텔)에 대한 충분한 경험, 호텔 세일즈 & 마케팅 분야의 전문성, 서울 시내 및 동대문 시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을 서울을 대표하는 5성급 호텔로 입지를 공고히 다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은 글로벌 호텔 그룹 아코르(ACCOR)의 500번째 노보텔 브랜드로, 호텔과 레지던스 두가지 형태로 운영하고 있으며, 국내 최초 AI 서비스를 호텔에 도입하여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 지속적인 성장과 높은 고객 만족도로 국내외 여행객들에게 사랑받고 있을 뿐만 아니라 ESG 경영을 통한 지역사회와의 긍정적인 상호작용을 통해 호텔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한정현 기자 aehera@hanmail.net

<저작권자 © 호텔아비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